• 왼쪽 화살표
    상단이미지
    오른쪽 화살표
    <매경헬스> '어깨 통증' 자가진단 하다가 치료시기 놓친다!
    이름 : 금메달정형외과

    중장년층의 대표적인 어깨 질환으로는 ‘회전근개 파열’과 ‘오십견’을 들 수 있다. 그런데 두 질환은 증상은 서로 비슷하지만 원인이 다르므로 치료법에도 많은 차이가 있다. 따라서 자가진단하여 잘못된 치료를 할 경우 심각한 후유증이 남을 수 있다.


    예를 들어 어깨 힘줄이 찢어지는 회전근개 파열 환자가 어깨가 굳었다고 해서 오십견으로 생각하고 치료를 미룬다면 파열된 힘줄이 점차 더 찢어져서 어깨 관절의 심한 장애가 발생하게 된다. 어깨가 굳어지는 오십견 환자가 회전근개 파열로 자가 진단하여 재활운동을 하지 않는다면 어깨 운동범위의 제한이 영구적으로 남을 수 있다.

    이처럼 회전근개 파열과 오십견은 증상은 비슷하지만 명백히 다른 질환이므로 전문의의 진단 및 치료가 필수적이다.

    두 질환의 치료는 ‘비수술적 치료’와 ‘수술적 치료’로 크게 나눌 수 있다. 최근에는 수술과 같은 물리적인 방법을 사용하지 않고 내 몸의 치유성분을 활용하여 세포 재생을 촉진하는 재생 치료법이 주목받고 있다. 실제로 하버드 대학병원이나 스탠포드 대학병원 등 미국의 주요 병원에서는 ‘재생치료 센터’가 따로 설립되어 어깨 힘줄이나 무릎 연골 재생을 담당하고 있다.

    어깨 회전근개 파열과 오십견에 적용되는 재생 치료법은 다음과 같다. 먼저 어깨 회전근개 파열에서는 '힘줄세포 재생술'이나 '골수자극 재생술'을 통해 찢어진 힘줄의 재생을 기대할 수 있다. '힘줄세포 재생술'은 콜라겐과 세포증식 촉진제를 투여하여 손상된 회전근개를 재생하는 시술이다. '골수자극 재생술'은 뼈에 1mm 크기의 구멍을 내서 골수 내에 함유된 치유성분이 흘러나오도록 하여 회전근개의 재생을 돕는 시술이다. 두 가지 모두 회전근개의 재생 및 재파열을 방지하는 효과가 있으며 당일 시술 후 퇴원이 가능하므로 일상생활로 바로 복귀가 가능한 장점이 있다.

    어깨 오십견의 경우에는 관절 수동술이라는 시술로 어깨 통증 및 운동 범위의 회복이 가능하다. 염증을 풀어주는 유착 박리제를 투여 후 의료진이 굳어진 어깨를 다양한 각도로 움직여서 굳어진 어깨 관절막을 박리하게 된다.

    평소 어깨 스트레칭 및 가벼운 근력운동을 생활화한다면 대부분의 어깨 질환을 예방할 수 있다. 스스로 잘못 진단하여 치료 시기를 놓치는 우를 범해서는 안 된다.

    [서희수 금메달정형외과 대표원장]
    등록일 : 2021-01-20 05:22:26 pm

    목록